IT'S MORE THAN JUST OIL. IT'S LIQUID ENGINEERING.

  1. 캐스트롤 스토리
  2. 뉴스룸
  3. 보도 자료
  4.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 포뮬러 E 팀과 캐스트롤이 미래 전기 자동차 기술을 위해 협력합니다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 포뮬러 E 팀과 캐스트롤이 미래 전기 자동차 기술을 위해 협력합니다

Jaguar Panasonic
  •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과 캐스트롤은 여섯 번째 포뮬러 E 시즌 트랙에서 전기 자동차를 테스트하기 위해 함께 노력합니다.  
  • 이 파트너쉽은 내일의 전기자동차를 위한 돌파구를 찾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시즌 전 성능상 장점은 이미 명확합니다. 
  •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과의 협력은 전기차로의 전환을 돕겠다는 캐스트롤의 목표와 잘 맞습니다. 

 

내일의 돌파구

 

포뮬러 E 시즌 시작이 다가오면서,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 포뮬러 E 팀은 e-fluids를 트랙에서 테스트하고 내일의 전기자동차를 위한 돌파구를 찾기 위해 캐스트롤 엔지니어와 가깝게 일하고 있습니다. 

 

캐스트롤이 개발한 e-fluids는 재규어 I-TYPE 4에 사용되기 위해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 포뮬러 E 팀에 공급되었으며, 이는 이미 시즌 전에 퍼포먼스를 검증하였습니다. 가혹한 레이싱 환경인 포뮬러 E와 함께 한다는 것은 레이싱 카와 미래의 도로 주행을 위한 공동 개발, 모니터링 & 테스트하는 가장 완벽한 방법입니다. 

 

레이싱 트랙에서 공장까지

 

재규어와 캐스트롤의 트랙에서의 인연은 1980년대로 거슬러 올라가 오래되고 성공적인 파트너쉽에서부터 시작되었으며, 1988년 르망 24시와 1990년 데이토나 경기에서의 우승 때도 함께 했습니다. 

 

재규어 랜드로버는 캐스트롤을 윤활유 기술, 초도 충진, 그리고 애프터 마켓을 위한 글로벌 전략 파트너로 선택하였고, 2001년에 이 파트너쉽을
로드카 분야까지 확장하였습니다. 이 긴밀한 파트너쉽은 오늘까지 이어져 트랙 안팍으로 연료 절감, 이산화탄소 배출 감소, 그리고 전기자동차를 위한 e-fluids 개발을 실현시키는 기술을 선보이게 되었습니다.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 기술 매니저인 Phil Charles는 새로운 파트너쉽에 대해, “캐스트롤의 다양한 e-fluids, 그리스와 윤활유는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의 포뮬러 E 프로그램의 모든 성능 발휘에 중대한 부분이 되었다.”라고 말했습니다. 

 

 “파워트레인 효율은 포뮬러 E의 핵심 차별화 포인트입니다. 우리는 지속적으로 전기 장비의 성능을 향상시키기 위해서, 그리고 작동 중 마찰 손실을 줄이기 위해서 지속적으로 노력합니다. 캐스트롤과의 기술적 파트너쉽은 전반적인 전기자동차 파워트레인의 혁신을 가능케 했습니다. 감사하게도 캐스트롤의 맞춤형 EV 변속기 오일은 마모와 손상에 대한 엄청난 보호력을 제공합니다.” 라고 Charles 가 말을 맺었습니다.  

 

전기자동차로의 전환

 

운전자들이 전기차로의 전환을 생각하고 있으며, 전기 자동차는 지속적으로 진화하고 있기에 재규어와 캐스트롤의 엔지니어들은 효율과 경제성을 추구할 수 있는 새로운 테스트와 모니터링 방법을 개척하고 있습니다. 

 

“캐스트롤의 e-fluids와 e-grease 제품을 사용함으로써 협업을 통해 트랙에서 경험하고 우승할 수 있으며, 수상 경력이 있는 재규어 I-PACE와 미래의 도로 주행 차량에 대한 더 나은 기술을 개발할 수 있습니다. 포뮬러 E는 미래 제품을 위한 엄청난 현실적 테스트 시험장입니다.”라고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팀의 디렉터, James Barclay가 말했습니다.  

 

 

캐스트롤의 CEO, Mandhir Singh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 “포뮬러 E 여섯 번째 시즌에 캐스트롤이 재규어의 파트너가 되어 기쁩니다” 

 

 

 “캐스트롤은 향상된 엔진 효율과 연비를 통해 오늘날 배출가스를 줄일 수 있는 더 나은 윤활유를 제공하고 있으며, 전기차로의 전환을 독려하고 궁극적으로는 미래 운송수단의 탄소를 줄이는 돌파구를 개발하기 위한 기술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파트너쉽은 이 목표를 이루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입니다. 팀에게 행운을 빕니다!”